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새소식
그밖에 궁금한 문화 늬우스

공지사항

연말까지 DDP '크리스마스 마켓' 운영…방역관리 철저

  • 등록일 2021-12-22 00:00
  • 작성자 관리자
‘2021 서울크리스마스마켓’ 포스터
‘2021 서울크리스마스마켓’ 포스터

‘2021 서울크리스마스마켓’이 12월 23일부터 31일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다. 코로나19 감염 위험을 막기 위해 푸드트럭은 운영하지 않고, 작가들의 수공예품(핸드메이드) 판매와 작품 전시 등 볼거리 위주로 구성했다. 

서울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수공예품 작가와 판매 상인들이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철저한 방역관리 속에서 크리스마스 마켓을 개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도 크리스마스의 낭만을 느낄 수 있도록 행사를 다채롭게 준비했다”고 덧붙였다.

23일~31일 14시~20시 DDP 알림터에서 ‘2021 서울크리스마스 마켓’ 운영

‘2021 서울크리스마스마켓’은 23일~31일 매일 오후 2시~8시까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터 알림2관에서 열린다. 

이번 마켓의 콘셉트는 ‘크리스마스 공항-산타나라로의 여행’으로 크리스마스를 비롯한 연말연시 분위기를 낼 수 있는 조명과 소품을 비롯해 상인들이 직접 만든 액세서리, 뜨개제품 등 다양한 제품을 전시·판매한다. 

회당 참여 상인 40팀, 동시관람객 387명으로 한정, 접종완료자 등만 출입 가능

특히 안전한 행사 개최를 위해 회차별 판매상인은 40팀으로 한정해 정부 ‘집합·모임·행사 방역지침 의무화 조치’를 철저히 준수하며 순간 최대 관람객은 ‘DDP 전시시설 관람객 방역 및 운영지침’에 따라 387명으로 제한한다. 또 원칙적으로 접종완료자, 음성확인서 소지자 등만 출입이 가능하도록 했다.

아울러 푸드트럭 미운영을 비롯해 관람객의 취식 행위 역시 전면 금지하고, 방문객 QR코드 전자출입명부 인증 및 안심콜 출입관리와 발열체크 등 입장부터 퇴장까지 안전한 쇼핑이 될 수 있도록 철저하게 관리한다는 계획이다.

자세한 행사 내용은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코로나19 확산 위험 등에 따라 행사 일정 및 내용이 달라질 수 있으니 방문 전 홈페이지에서 내용을 확인한 후 방문하는 것이 좋다.

임근래 서울시 소상공인정책담당관은 “어렵게 재개장하는 서울크리스마스마켓이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연말의 낭만을 제공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매출증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문의 : 다산콜센터 02-1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