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새소식
그밖에 궁금한 문화 늬우스

공지사항

증강현실(AR) 앱 `모두의 몽촌토성`, 4월 30일 출시 목표로 준비 박차

  • 등록일 2022-04-15 00:00
  • 작성자 관리자

□ 한성백제박물관 소속 몽촌역사관은 서울시 송파구 올림픽공원 내 몽촌토성의 유적 정보를 증강현실* 기술로 제공하는 몽촌토성 스마트 앱(App) 서비스를 4월 30일부터 출시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이용객 만족도 개선을 위한 현장 시연을 오는 16일에 진행한다.

*증강현실(增强現實, Augmented Reality): 현실세계의 실시간 영상에 가상의 이미지를 겹쳐서 보여주는 스마트 폰 기반의 컴퓨터 그래픽 기술. 예를 들어 몽촌토성 내 각 유적이 발굴된 지점에서 유적의 원래 모습을 컴퓨터 그래픽으로 복원하여 합성해 보여주는 방식

□ 이번 스마트 앱(App) 『모두의 몽촌토성』은 문화체육관광부 ‘2021년 스마트 박물관·미술관 기반 조성 사업’ 선정을 통해 추진되었다.

○ 서울 몽촌토성(사적 제297호)은 서울 풍납동 토성(사적 제11호)과 함께 백제 한성도읍기의 왕성 유적으로 현재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공원 안에 위치하고 있다.

○ 몽촌토성은 1980년대 단발적인 발굴조사를 통해 백제 유적임이 확인되었으며, 2013년부터 한성백제박물관에서 재개한 연차 발굴조사 결과 ‘집수지’, ‘궁(宮)자명 토기’, ‘얼굴이 새겨진 토기 뚜껑’ 등 다양한 유구와 유물이 출토되어 백제 왕성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하였다. 또한 고구려, 신라 시기의 유물도 다수 출토되어 몽촌토성이 전 시대에 걸쳐 중요한 역할을 해왔음을 알 수 있었다.

□ 『모두의 몽촌토성』은 몽촌토성의 모든 정보가 담긴 종합 가이드 앱(App)으로, 실제 유구와 유물이 출토된 역사 유적 현장에서 각 지점에 해당하는 설명을 확인하고, 연계된 스토리형 게임을 플레이할 수 있도록 개발되었다. 이를 통해 7만 평에 달하는 몽촌토성을 배경으로 현장형 박물관의 장점과 시너지 효과를 살리고 박물관에 대한 접근성과 흥미를 높이고자 하였다.

○『모두의 몽촌토성』의 주요 콘텐츠는 ?(사전게임)미리 알아보기 ?(본게임)개로왕의 밀지: 첩자의 흔적 ?(심화학습)유물 더 알아보기: 몽촌역사관 ?(길 안내)몽촌토성 길 찾기 4개 메뉴로 구성되어 있다.

○ 가장 주요한 콘텐츠인 ‘개로왕의 밀지: 첩자의 흔적’ 메뉴는 몽촌토성의 실제 유구와 유물이 출토된 현장에서 각 지점에 해당하는 설명을 확인하고, 연계된 스토리형 미션을 플레이하는 게임이다.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을 통해 주요 지점을 답사하고, 증강현실(AR)로 구현된 몽촌토성의 유구·유물과 주요 인물들을 만나며 백제의 도읍이었던 몽촌토성의 모습을 학습할 수 있다.

○ 그 밖에 터치 방식의 미니 낱말 게임, QR 코드를 활용한 학습 콘텐츠 등이 제공된다.

□ 이번 16일의 현장 시연은 『모두의 몽촌토성』의 4월 30일 정식 출시에 앞서, 앱 이용의 주 타깃층인 학생과 교사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초등 교사와 강사를 대상으로 시민 눈높이에 맞는 콘텐츠의 난이도 조정 및 증강현실(AR) 구현 방식 등을 중점 점검할 계획이다.

○ 현재 앱 개발 상황은 그동안 박물관 직원을 대상으로 한 내부 현장 시연을 통해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 정확도를 향상하고 증강현실(AR) 구현 방식을 개선하였다.

○ 이번 초등 교사와 교육 강사를 대상으로 이루어지는 현장 시연을 통해 게임의 난이도를 조정하고, 앱 사용자 환경(UI)/사용자 경험(UX) 디자인을 개선하고자 한다. 최종 업데이트를 마친 이후 정식 대민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 유병하 한성백제박물관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도래와 코로나19의 지속적인 확산세로 비대면 중심 온라인 콘텐츠의 수요가 나날이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하면서 “『모두의 몽촌토성』을 통해, 몽촌토성이 언제 어디서나 시민들이 쉽게 즐길 수 있는 도심 속 역사유적으로 거듭나는 계기가 될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